• close

자유게시판

남은 시간 / 김재진

2018.07.05 14:04

윤민숙 조회 수:169

_MG_6312-1.jpg

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내 생에 남은 시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사랑으로 채우고 싶어라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그러고도 더 남은 것 있다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아무 것도 생각하지 않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앉아 있고 싶어라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앉아서 나 자신을 들여다보며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적막한 호수처럼 깊어지고 싶어라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부질없는 이름과 실없는 다툼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상처 준 이 있으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용서받고 싶어라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만약에 누군가를 사랑할 시간이 허용된다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아낌없이 주기만 하리라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주고서 행여 돌려 받지 못해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준 것에 만족하며 침묵하리라.